보령시, 해양레저 스포츠 체험교실 무료 운영

- 충남요트협회 및 대한수상안전교육협회 주관…카약, 패들보드, 서핑, 생존수영 등

우향미 | 기사입력 2020/07/30 [08:57]

보령시, 해양레저 스포츠 체험교실 무료 운영

- 충남요트협회 및 대한수상안전교육협회 주관…카약, 패들보드, 서핑, 생존수영 등

우향미 | 입력 : 2020/07/30 [08:57]

사진= 보령시, 해양레저 스포츠 체험교실 무료 운영


[투어타임즈=우향미 기자] 보령시는 남포면 보령요트경기장과 용두해변 일원에서 해양레저스포츠 체험교실을 무료로 운영한다고 30일 밝혔다.

해양수산부와 충청남도, 보령시가 지원하는 이번 사업은 국민소득 및 여가시간 증가에 따른 삶의 질 향상으로 해양레포츠에 대한 국민들의 관심이 높은 상황에서 다양한 체험기회를 무료로 제공하기 위해 마련됐다.

충남요트협회 주관으로 열리는 해양레저 스포츠 체험교실은 지난 25일부터 오는 8월 8일까지 보령요트경기장 일원에서 펼쳐지며 크루즈 요트체험과 씨카약, 스피드보트, 수상오토바이 체험, 바다생존 수영체험 등을 즐길 수 있다.

단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이용인원을 1일 50명으로 제한한다.

참가 자격은 주소지가 충청남도 도민이면 체험할 수 있고 신청은 충남요트협회 홈페이지에서 충남요트체험교실-프로그램신청에서 하면 된다.

기타 자세한 사항은 충남요트협회으로 문의하면 된다.

또한 용두해변에서는 대한수상안전교육협회 충남지부 주관으로 해양레저 스포츠 체험교실이 열리며 8월 말까지는 매주 수요일부터 일요일까지 오전 10시부터 오후 5시까지, 9월 1일부터 30일까지는 매주 금요일부터 일요일까지 같은 시간에 이용할 수 있고 체험 종목은 해양 카약, SUP 패들보드, 서핑 등 3가지로 체험 비용은 무료이다.

예약은 대천 용두해양레저체험 예약페이지에 접속해 날자와 시간을 확인해 신청하면 된다.

기타 체험 관련 사항은 대한수상안전교육협회 보령지부로 문의하면 된다.

모든 참가자들은 인터넷으로 사전 예약을 해야하며 코로나19로 37.3도가 넘을 경우 체험이 불가하고 검역소 또는 안내소에서 제공받은 안심 손목밴드와 마스크를 착용해야 한다.

한편 용두해변은 아담하고 완만한 해변 뒤로 웅장한 송림이 형성되어 있어 한여름 해수욕과 함께 캠핑을 즐길 수 있는 곳으로 근로자 복지관에서 운영하는 취사장, 샤워시설, 화장실 등의 편의시설도 이용할 수 있어 자연과 함께 힐링하기에 최적의 장소이다.

특히 낙조가 아름다운 용두해변에서 석양과 함께하는 패들보드는 바람과 파도에 맞서 바다를 달려보고 성취감과 자신감을 얻을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할 뿐만 아니라, 인스타그램 등 소셜미디어를 통해 인생사진 명소로 급부상하는 등 관광객들의 발길이 이어지고 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