봄바디어, 혁신성을 가미한 50석 규모 항공기 신규 출시

정기환 기자 | 기사입력 2019/02/08 [13:21]

봄바디어, 혁신성을 가미한 50석 규모 항공기 신규 출시

정기환 기자 | 입력 : 2019/02/08 [13:21]

▲ 사진=CRJ550 항공기     ©봄바디어 제공


봄바디어 커머셜 에어크래프트(Bombardier Commercial Aircraft)가 최초의 트리플 클래스 50석 항공기로 승객들의 기대치에 부응할 신규 CRJ550 기종을 공식 출시했다. CRJ 시리즈 항공기 모델에 새롭게 합류할 CRJ550은 CRJ700 모델에 기반한 신규 형식증명 승인을 획득했으며 최초 운항하게 될 고객사는 '유나이티드항공' 이다.


프레드 크로머(Fred Cromer) 봄바디어 커머셜 에어크래프트 사장은 “CRJ550 신규 모델은 700대가 넘는 50석 항공기 시장에서 기존에 노후화된 모델을 대체할 북미지역 유일의 솔루션”이라며 “이 모델은 기내 반입 수하물의 스토리지와 승객의 탑승 공간이 넉넉해져 보다 향상된 승객 경험을 제공하게 되었다. 이는 고객을 위한 가치 창출에 매진한 결과로 유나이티드항공이 최초 운항사가 된 것은 그만큼 CRJ 플랫폼을 신뢰한다는 중요한 의미를 가지고 있다”고 밝혔다.


CRJ550 기종은 셀프 서브 방식의 음료 및 스낵바를 탑재하고 있으며 미국 항공사가 운항하는 50석 규모 항공기 가운데 레그룸 공간이 가장 넓다. 또한 기존에 CRJ 시리즈 항공기가 제공하는 모든 편의 사항을 그대로 유지하고 있다.


CRJ 시리즈는 CRJ550 기종을 추가함으로써 동종 기종 시장 내에서 트리플 클래스 객실을 선보이는 유일한 소형 항공기 시리즈가 되었다. 현행 운항 기준 요건을 충족시키고 있는 CRJ 시리즈는 CRJ200부터 CRJ900에 이르기까지 조종실이 동일한 규격이기 때문에 미국 항공사들은 이를 통해 혜택을 입을 수 있다. CRJ550 기종은 또한 정비 신뢰도가 99.5%에 달하며 게이트 체크백을 없애 연결성을 확보했다.

 

봄바디어는 4개 사업 부문에 걸쳐 6만9500여명의 임직원을 보유한 운송업계 글로벌 리더로 혁신적이고 업계 판도를 바꿀 항공기와 기차를 제조한다. 당사 제품과 서비스는 승객 편의성, 에너지 효율성, 신뢰성, 안전성 측면에서 새로운 기준을 확립하는 세계적 수준의 운송 경험을 제공하고 있다.

캐나다 몬트리올에 본사를 두고 있는 당사는 Transportation, Business Aircraft, Commercial Aircraft, Aerostructures and Engineering Services 등 4개 사업 부문에 걸쳐 전 세계 28개국에 제조, 엔지니어링 시설을 운영 중이다.

당사 주식은 캐나다 토론토증권거래소(BBD)에서 거래되고 있으며 2017년 12월 31일 마감된 회계연도 기준 162억달러(미화 기준)의 매출을 달성했다.


(편집자주)

CRJ 시리즈 항공기에 대한 자세한 정보는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봄바디어 커머셜 에어크래프트와 관련된 최신 업데이트는 공식 트위터를 통해 팔로우해 받아볼 수 있다.  Bombardier, CRJ Series, CRJ550는 Bombardier Inc. 혹은 그 계열사들의 등록상표다.

정기환 팀장/기자 jeong9200@sundog.kr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