익산, 남원 문화터미널 공간 조성 후 첫 문화, 예술 프로그램 운영

-'문화가 있는 Week' 를 맞아 ART workshop, ART showbox 등

정기환 기자 | 기사입력 2018/10/11 [12:54]

익산, 남원 문화터미널 공간 조성 후 첫 문화, 예술 프로그램 운영

-'문화가 있는 Week' 를 맞아 ART workshop, ART showbox 등

정기환 기자 | 입력 : 2018/10/11 [12:54]

▲ 사진=문화가있는 Week 웹포스터     © 전북문화관광재단 제공

 

전라북도문화관광재단(대표이사 이병천)은 11일부터 13일까지 익산과 남원 공용버스터미널에서 '문화가 있는 Week' 를 맞이해 ART workshopART showbox 등 다양한 문화 프로그램을 운영 할 계획이다.


재단은 버스터미널의 열악한 시설을 개선하여 터미널을 이용하는 전북도민 및 관광객들에게 문화와 예술을 접할 수 있는 환경을 만들고자 익산과 남원 공용버스터미널을 대상으로 《여객자동차 아트공간 조성사업》을 추진하여 ‘문화터미널’을 조성 완료하였다.


이와 관련하여 공간 조성 이후 첫 문화예술프로그램으로 오는 11일(목)부터 13일(토)까지 익산·남원 문화터미널 내 문화공간에서 ‘Art workshop-터미널에서 만나는 지역아티스트와의 새로운 예술적 경험’이라는 주제로 문화·예술 특성화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 사진=익산 문화터미널 조성 사진     © 전북문화관광재단 제공

 

익산 문화터미널에서는 마블링 네일아트, 드림캐쳐 공예, 플라워클래스활용 아트워크숍을 운영하며, 남원 문화터미널에서는 민화 손거울 그리기, 자수브로치 공예, 시화 엽서 및 책갈피 제작 등을 활용한 아트워크숍을 경험 할 수 있다.


특히 익산 문화터미널에서는 12일‘Art Show Box’라는 주제로 오후 6시부터 7시까지 마술 공연과 함께 탭댄스 공연이 진행 될 예정이며, 남원 문화터미널에서는 13일 오후 1시 30분부터 2시 30분까지 마술 및 국악 공연이 펼쳐질 예정이다. 이밖에도 포토존 이벤트 및 SNS 이벤트 등 다양한 이벤트를 상시 진행하며 『문화가 있는 Week』를 운영하고 있다.


이병천 대표는 “전북의 지역민과 터미널 이용객이 지역아티스트와 함께하는 다채로운 문화예술프로그램 및 공연을 마련하여 일상으로 스며드는 문화 환경 조성에 문화터미널이 역할을 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 하겠다. ”고 전했다.

정기환 팀장/기자 jeong9200@sundog.kr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