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기어때, '액티비티 예약' 론칭 이후 숙박시설별 거래 매출 분석 결과 발표

워터파크, 테마파크 등 예약 가능해진 여기어때로 가족고객 몰리며 호텔과 리조트 수혜

정기환 기자 | 기사입력 2018/08/28 [09:29]

여기어때, '액티비티 예약' 론칭 이후 숙박시설별 거래 매출 분석 결과 발표

워터파크, 테마파크 등 예약 가능해진 여기어때로 가족고객 몰리며 호텔과 리조트 수혜

정기환 기자 | 입력 : 2018/08/28 [09:29]

▲ 사진=올여름 액티비티 만난 리조트와 호텔은 夏.夏.夏     © 여기어때 제공

 

- 올여름 '액티비티' 만난 리조트와 호텔은 "夏.夏.夏(하하하)"
- 전년 대비 리조트는 3배, 호텔 2.9배, 펜션,캠핑 2.6배 거래 매출 성장

 

대한민국 1등 종합숙박,액티비티 플랫폼 ‘여기어때’ 분석에 따르면 올여름 '액티비티'와 만난 호텔, 리조트의 예약 거래 매출이 3배 이상 수직 상승했다. 종합숙박 앱 1위 여기어때가 지난 6월 말, 액티비티 예약 서비스에 나선 직후의 성과다.


오는 28일 회사에 따르면 여기어때가 액티비티 예약 서비스에 나서면서 가장 수혜를 본 숙박시설은 ‘리조트’와 ‘호텔’이었다. 숙소 형태별 예약 추이를 분석했더니, 지난해 동기대비 '리조트'는 3배, ‘호텔’은 2.9배나 거래 매출이 늘었다.


워터파크, 스파, 테마파크, 수목원, 동물원 등 액티비티 시설을 구경하고, 예약하러 온 가족 단위 여기어때 사용자가 동시에 투숙할 숙소를 찾는 경우가 크게 늘어난 이유로 보인다. 


주요 관광도시에 자리 잡은 리조트는 워터파크와 골프장, 스파, 키즈카페 등 복합 문화시설을 갖춘 경우가 많다. 회사는 "올여름 기록적 폭염으로 워터파크 시설을 갖춘 리조트가 특히 인기였다"고 밝혔다.

 

실제 액티비티 판매 데이터를 분석했더니, 캐리비안베이나 오션월드, 하이원 워터월드, 롯데워터파크 등 대형 놀이시설 외에, 아일랜드 캐슬, 도고파라다이스 스파, 천안오션파크, 경주 블루원, 휘닉스 블루캐니언 등 리조트와 함께 이용 가능한 물놀이 시설이 액티비티 판매 상위권을 차지했다.


여기어때 양여주 숙소 큐레이터는 “이번 여름은 기록적 폭염에, 무더위가 예년보다 일찍 찾아왔다. 실내외 수영장을 갖춘 도심 호텔에서 휴가를 보내거나, 대형 워터파크를 부대시설로 보유한 리조트형 복합 휴양시설이 인기였다”고 분석했다.


'액티비티'와 만난 펜션, 캠핑의 시너지도 컸다. 7~8월 펜션,캠핑 예약 거래액은 작년 동기보다 2.6배 성장했다.

반면, 젊은 세대가 많이 찾는 게스트하우스,한옥(43.2%)과 모텔(42.5%)은 상대적으로 소폭 성장했다.


여기어때 김민정 액티비티 큐레이터는 “펜션과 캠핑, 글램핑 시설 예약자 대부분은 개인 차량으로 이동하기 때문에 활동 반경이 넓다"면서 "자신이 투숙하는 숙소 주변의 액티비티 시설을 적극 찾아서 즐기는 경향이 짙다”고 설명했다.


한편, 여기어때는 지난 6월 말 종합숙박 앱 서비스 중 처음으로 국내 액티비티 예약에 나섰다. 서비스 실시 후, 숙박 예약과 시너지가 생기며 8월 월간 이용자 수(MAU)는 300만을 넘어섰다. 지난해 8월 MAU는 250만으로, 연중 최고치였다.


종합 액티비티 숙박앱 '여기어때'는 숙박산업의 정보 비대칭 문제해결 및 개선된 숙박경험 제공을 목표로 시작했다. 여기어때(2017년 기준)는 국내 종합숙박O2O 중 온라인 매출과 거래규모 등 각종 지표에서 1위를 기록했다.

 

현재 '여기어때'는 국내 5만여 숙소와 월 300만이 사용하는 대한민국 대표 종합숙박 앱이다. 2018년 6월, 국내 종합숙박앱 중 처음으로 액티비티 예약을 오픈했고, 우리나라 최대 규모의 액티비티 상품 정보와 예약 서비스를 제공하며 종합숙박과 액티비티 예약 플랫폼으로 거듭났다.

 

 

▲ 사진=여기어때 B.I     © 여기어때 제공

 

 

 

 


 

정기환 팀장/기자 jeong9200@sundog.kr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