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천시, 농작물 저온 피해 복구비 지원

3,080여 농가 32억 2천여만원 지급

김민 기자 | 기사입력 2020/08/05 [15:44]

영천시, 농작물 저온 피해 복구비 지원

3,080여 농가 32억 2천여만원 지급

김민 기자 | 입력 : 2020/08/05 [15:44]

영천시, 농작물 저온 피해 복구비 지원


[투어타임즈=김민 기자] 영천시는 지난 4월 이상저온으로 피해를 본 3,080여 농가에 피해 복구비 32억 2천여만원을 지급했다고 밝혔다.

피해 복구비 내용은 농약대 및 피해율 50% 이상 농가의 생계지원비 등으로 지난 5월4일~5월22일까지 조사기간을 통해 지원 대상을 확정했으며 면적은 약 1,220㏊로 작물별로 복숭아 451ha, 자두 386ha, 사과 222ha, 살구 103ha, 배 51ha, 기타 과수 7ha로 조사해 확정했다.

규정에 따라, 재난지수 300이상의 국비지원 대상 2,500여 농가에는 31억여 원을 지원하고 국비 지원 대상에서 제외되는 재난지수 300미만인 580여 농가에는 시에서 자체예산을 마련해 1억 2천여만원을 지원했다.

단, 피해 가구별 주 생계수단이 농업이 아닌 경우는 농업재해 피해 복구비 지급대상에서 제외된다.

최기문 영천시장은 “봄철 저온 피해 예방을 위해 방상팬, 미세살수장치 등 재해경감시설 지원에 만전을 기해갈 것이다”며 “예측 불가능한 이상 저온으로 지역 농작물 재해 발생 가능성이 커지고 있는 만큼 재해 대응을 위한 농작물 재해보험에도 적극 가입해달라”고 당부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