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DC, 한국공항공사와 바이오인증 공동 활용 위해 ‘맞손’ 잡아

- 바이오인증 서비스 도입 위한 상호 협력체계 구축

정기환 기자 | 기사입력 2020/08/04 [14:57]

JDC, 한국공항공사와 바이오인증 공동 활용 위해 ‘맞손’ 잡아

- 바이오인증 서비스 도입 위한 상호 협력체계 구축

정기환 기자 | 입력 : 2020/08/04 [14:57]

▲ 사진= 4일 JDC 본사에서 열린 One ID 바이오인증 공동 활용을 위한 업무협약식에서 문대림 JDC 이사장(왼쪽에서 네번째)과 손창완 한국공항공사 사장(왼쪽에서 다섯번째)을 비롯한 관계자들이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 JDC 제공


[투어타임즈=정기환 기자] 제주국제자유도시개발센터(이사장 문대림, JDC)는 4일 JDC 본사에서 한국공항공사(사장 손창완, KAC)와 ‘One ID* 바이오인증 공동 활용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 One ID : 항공기 탑승 시 탑승권, 여권 등 필요한 서류를 바이오정보로 대신해 간편하고 신속하게 본인 인증을 할 수 있는 기술

▲ 사진= 4일 JDC 본사에서 열린 One ID 바이오인증 공동 활용을 위한 업무협약식에서 문대림 JDC 이사장(왼쪽에서 네번째)과 손창완 한국공항공사 사장(왼쪽에서 다섯번째)을 비롯한 관계자들이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 JDC 제공


이번 업무협약은 스마트 공항·면세점 조성을 위한 언택트(untact, 비대면) 서비스 기반을 구축하고 국민 생활 편익 증진에 기여하기 위해 마련됐다.
 
두 기관은 이번 협약에 따라 ▲바이오인증 공동 활용 서비스를 위한 상호 기술협력 및 행정지원 ▲공항이용 고객의 편의성 향상을 위한 바이오인증시스템 구축 ▲다양한 공항시설 이용에 대한 서비스 연결과 관련한 사항 등에 협력키로 했다.

▲ 사진= 문대림 JDC 이사장(왼쪽)과 손창완 한국공항공사 사장(오른쪽)이 4일 JDC 본사에서 One ID 바이오인증 공동 활용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한 후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 JDC 제공


문대림 JDC 이사장은 “이번 협약을 계기로 비대면 서비스 확산을 위한 두 기관의 인프라 연계를 통해 면세점·공항 이용절차 간소화 등 공항과 면세점의 운영 효율화가 이뤄질 것으로 기대한다”며 “4차 산업혁명 시대에 발맞춰 바이오인증 기술을 선도적으로 도입해 스마트 면세점 구현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JDC는 코로나19로 도래한 ‘언택트 시대’ 트렌드에 맞춰 더욱 안전하고 편리하게 면세점을 이용할 수 있도록 지난 6월 기관장 직속 전담기구로서 ‘COVID-19 위기관리위원회’를 구성해 운영하고 있다.



<정기환 기자  jeong9200@sundog.kr>
정기환 팀장/기자 jeong9200@sundog.kr
 

광고
광고
광고
광고
>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