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샘, 전국 소방관 근무·주거환경 개선 나서

김선혁 | 기사입력 2020/07/09 [16:33]

한샘, 전국 소방관 근무·주거환경 개선 나서

김선혁 | 입력 : 2020/07/09 [16:33]

© 한샘 제공


[투어타임즈=김선혁] 한샘은 올해 하반기부터 전국 소방서 노후 시설을 보수하고 순직·공상 소방관 가정의 집을 고쳐주는 '소방관 근무·주거환경 개선활동'을 실시한다고 9일 밝혔다.
 
한샘은 소방관들이 국민 안전을 위해 밤낮없이 힘쓰고 있는 만큼, 회사도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다하기 위해 이번 활동을 진행하기로 결정했다.
 
한샘은 자사 제품을 활용해 전국 소방서 부엌·욕실·당직실·휴게실 등 노후 시설을 보수할 예정이다. 교대 근무로 많은 시간을 소방서에서 보내기 때문에 보다 쾌적한 근무환경을 제공하자는 취지다. 
 
올해 말까지 △서울 서빙고 △전북 안성 △강원 강촌 △인천 도림 △전남 화산 △대구 매곡 지역 등 총 6곳의 소방서를 대상으로 진행한다. 
 
순직·공상 소방관 가족 주거환경 개선활동도 펼친다. 한샘이 지난 2015년 시작한 주거환경 개선활동 대상을 소방관 가족으로 확대한 것. 연말까지 총 13가구를 대상으로 진행할 예정이다.
 
한샘 관계자는 "국민 안전을 위해 힘쓰는 소방관들의 처우 개선에 대한 사회적인 공감이 형성되며 올해 소방공무원이 국가직으로 전환됐다"며 "한샘도 소방관이 편안해야 국민도 편안할 수 있다는 마음으로 소방관 근무·주거환경 개선활동을 진행해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