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렌디를 위한 부천시티투어 ‘호응’

- 부천시, 육아와 자녀교육에 관심이 많은 아빠 위한 新관광상품 개발

김민 기자 | 기사입력 2019/11/19 [11:28]

프렌디를 위한 부천시티투어 ‘호응’

- 부천시, 육아와 자녀교육에 관심이 많은 아빠 위한 新관광상품 개발

김민 기자 | 입력 : 2019/11/19 [11:28]
  사진=  프렌디를 위한 부천시티투어 ‘호응’

[투어타임즈] 부천시가 프렌디 마케팅을 위한 ‘아빠와 함께하는 부천시티투어’체험 코스를 마련해 큰 호응을 얻고 있다. 프렌디는 친구와 아빠의 합성어로 아이와 함께 놀아주고 대화하고 필요할 때 곁에 있어 주는 친구 같은 아빠를 일컫는 말이다.

시는 지난 16일 17가정 34명의 학부모와 학생들을 대상으로 ‘아빠와 함께하는 부천시티투어’를 운영했다. 부천교육지원청 학부모지원센터와 협업해 부천시가 프로그램을, 부천교육지원청이 모객을 담당했다.

이날 투어는 안중근공원을 첫 코스로 해 청룡산 고강동선사유적지-부천IoT혁신센터를 거쳐 한옥체험마을에서 체험을 하는 것으로 마무리했다.

안중근공원에서는 상도초등학교 학부모대표 조광호 씨가 3.1운동 독립선언서 낭독을 하고 다 함께 만세삼창을 하며 순국선열의 희생과 애국정신을 되새겨 보았다. 청룡산 고강동 선사유적공원에서는 숲 밧줄 체험을 진행해 지역 역사의 시작을 배워보고 자연 속에서 힐링하는 시간을 보냈다. 숲 밧줄 체험은 참가자 설문 조사 결과 가장 인기 있는 프로그램으로 꼽히기도 했다.

부천IoT혁신센터에서는 4차 산업혁명과 3D프린터에 관해 설명을 듣고 3D펜을 체험해보았고 한옥체험마을에서는 아빠와 아이들이 함께 떡메치기를 체험하고 인절미를 만들어 먹은 후 제기차기, 팽이돌리기 등 추억의 놀이를 하며 즐거운 시간을 보냈다.

김원경 축제관광과장은 “에듀투어 부천을 위해 부천교육지원청과 협력해 학부모와 학생이 부천의 교육생태계 관광자원을 자율학년제 및 동아리 활동 등 다양한 방법을 이용해 체험할 수 있도록 개발·홍보하겠다”고 말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