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광공사, IMEX America 2019 참가로 한국 MICE 역량 홍보

- 9.10~12 3일간 홍보를 위한 다양한 프로그램 등 실시

정기환 기자 | 기사입력 2019/09/11 [10:19]

관광공사, IMEX America 2019 참가로 한국 MICE 역량 홍보

- 9.10~12 3일간 홍보를 위한 다양한 프로그램 등 실시

정기환 기자 | 입력 : 2019/09/11 [10:19]

▲ 사진=2018년 IMEX 한국문화홍보관     © 한국관광공사 제공


[투어타임즈=정기환기자] 한국관광공사(사장 안영배, 이하 공사)는 9.10~12 3일간 미국 샌즈 엑스포 앤 컨벤션센터에서 열리는 마이스(MICE) 전문 박람회인 ‘IMEX(Incentive, Travel, Meetings & Event/Exhibition) America 2019’에 참가해 한국 마이스 역량 홍보와 고부가 마이스 참가자 집중 유치활동에 나선다.

* 마이스(MICE : Meetings, Incentives, Conventions, Exhibitions / Events)
 
미국에서 매년 개최되는 IMEX 행사는 작년 기준 참가자 약 13,000명, 초청 바이어 63개국 3,300명, 비즈니스 상담 65,000건에 이르는 미주 최대 마이스 전문 전시박람회이다.
 
공사는 전시장에 한국문화홍보관을 설치하고, 해외 바이어들을 대상으로 한국의 마이스 개최 역량에 대한 홍보활동을 펼친다. 홍보관에는 서울관광재단, 경기관광공사, 수원컨벤션뷰로 등 지역 컨벤션 전담 조직과 여행사 등 총 18개 기관이 함께 각 지역 및 개최시설을 홍보하고, 세계 바이어들에게 한국으로 마이스 행사를 유치하기 위한 세일즈를 펼칠 예정이다.


▲ 사진=한국 마이스 세일즈 홍보     © 한국관광공사 제공

공사는 한국의 마이스와 함께, 한국 전통차 시음, 한글 엽서 만들기 체험 등 한국 문화 프로그램도 상시 운영한다. 홍보관 내 코리아 유니크 베뉴 홍보 공간에서는 전문 국제회의 시설이 아닌 한국의 매력을 느낄 수 있는 시설들을 선보인다.
 
올해 제작된 마이스 해외홍보 동영상도 홍보관에서 상영된다. 외국인 국제회의 참가자의 시선으로 바라본 마이스 개최지로서의 한국을 보여주는 ‘종합편’과 국내 11개 국제회의 지정도시 각각의 매력을 담은 ‘지역편’ 등 홍보영상 상영을 통해 한국의 매력을 참가자들에게 보여줄 예정이다.
 
마이스산업은 2018년 기준 생산유발효과 5,504억원의 높은 경제적 파급효과를 가지고 있으며, 국제회의 참가, 인센티브 관광을 위해 연간 33만 명이 한국을 찾을 만큼 외래객 유치에 있어서도 큰 효과를 가지고 있다. 공사에서는 국내 마이스 산업 진흥을 위하여 지원제도 운영, 해외 박람회 참가를 통한 홍보 등 다양한 활동을 전개하고 있다. 



<정기환 기자  jeong9200@sundog.kr>
정기환 팀장/기자 jeong9200@sundog.kr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