설리, 연기 열정? "쉽지 않은 도전이었지만..."

최지연 기자 | 기사입력 2019/08/12 [02:05]

설리, 연기 열정? "쉽지 않은 도전이었지만..."

최지연 기자 | 입력 : 2019/08/12 [02:05]

▲ (사진=tvN)     © 최지연


설리가 주목을 받고 있다. 11일 방송된 드라마 '호텔 델루나'에 깜짝 출연했기 때문이다.
 
이날 방송에서 설리는 돌아가신 회장의 손녀 역으로 깜짝 출연했다. 해당 드라마에서 여주인공을 맡은 아이유와 친분으로 출연하게 된 것.
 
두 사람의 관계는 연예계에서 유명하다. 최근 설리는 ‘호텔 델루나’ 드라마 촬영 현장에 아이유를 위해 밥차를 보내며 우정을 과시하기도 했다.
 
연기 활동을 오랜 시간 멈췄던 그녀는 SNS, 예능으로만 소식을 전해 배우로서의 설리를 원했던 팬들의 아쉬움을 자아낸 바 있다.
 
설리는 지난 2017년 마지막 연기 활동이었던 영화 '리얼'에서 첫 베드신에 도전할 정도로 연기 열정을 드러내 눈길을 끌었다.
 
그녀는 당시 한 매체와의 인터뷰에서 "쉽지 않은 도전이었지만 꼭 필요한 장면이라고 생각했고, 시나리오에 완벽하게 끌렸다"라며 "영화를 찍으면서 연기에 더욱 욕심이 생겼다. 이렇게 원했던 적이 있나 싶다"라고 포부를 다지기도 했다.
 
하지만 이후 오랜 시간 연기 휴식기를 가졌던 그녀가 '호텔 델루나'에 등장, 팬들을 사로잡게 됐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